t
Exhibition 2022-11-07

박서보 화백 참여한 루이 비통 ‘아티카퓌신’

현대미술작가 6인의 시선 담긴 아티카퓌신 컬렉션 국내 첫선

기간 2022.11.08 - 2022.11.24
장소루이 비통 메종 서울 (서울시 강남구 압구정로 454, 4F)

한국 현대미술의 거장 박서보 화백과 루이 비통(Louis Vuitton)이 만나 선보이는 협업 컬렉션은 어떤 모습일까. 오는 11월 8일부터 24일까지 루이 비통 메종 서울(Louis Vuitton Maison Seoul)에서 진행되는 아티카퓌신 프레젠테이션을 통해 그 면면을 눈에 담아 보길.

LINKS
인스타그램
기타 URL
루이 비통 아티카퓌신 전시 | 사진 제공: 루이 비통, 기지 재단

일상에 녹아든 예술을 마주할 때

카퓌신(Capucines)은 1854년 설립자 루이 비통의 첫 공방 매장이 자리하던 뇌브 데 카퓌신 거리(Rue Neuve-des-Capucines)에서 비롯된 명칭으로, 루이 비통은 2019년부터 매해 세계적인 현대미술작가 6인과의 협업을 통해 아티카퓌신 컬렉션을 선보여왔다. 올해는 특히 한국인 아티스트 최초로 제품 협업을 함께한 박서보 화백을 비롯해 다니엘 뷔랑(Daniel Buren), 우고 론디노네(Ugo Rondinone), 피터 마리노(Peter Marino), 케네디 얀코(Kennedy Yanko), 아멜리 베르트랑(Amélie Bertrand) 등 세계적인 아티스트가 각기 다른 매력을 지닌 새로운 아티카퓌신을 선보인다.

박서보 화백의 아티카퓌신 | 사진 제공: 루이 비통, 기지 재단

루이 비통과 박서보 화백의 만남은 이번이 세 번째다. 박 화백의 아티카퓌신은 작가의 대표 연작 <묘법> 중 2016년 작을 기반으로 디자인된 것으로, 독특한 촉감 및 질감을 재창조하기 위해 카프스킨 가죽에 붓질 효과(coup de pinceau)를 낸 후 고도의 3D 고무 사출 작업을 적용했다. 또한, 밝은 레드 및 버건디 색감의 가죽을 엄선한 뒤 수작업을 더해 화백의 작품을 구현했다.

 

아티카퓌신 내부는 박 화백의 원작 뒷면을 그대로 재현해 중앙 포켓에 프린트된 작가의 서명 또한 만나볼 수 있다. 손잡이에는 메탈 프레임과 호두나무 소재를 사용했고, 가죽 엉샤프(enchapes) 및 LV 로고에는 깊은 버건디 컬러와 어울리는 가죽으로 상감 장식을 더했다. 가방 하단에는 화백이 오랜 시간 작품에 사용해온 나사에서 영감을 받아 루이 비통 모노그램 플라워 장식이 새겨진 네 개의 스터드를 부착했다.

루이 비통 아티카퓌신 전시 | 사진 제공: 루이 비통, 기지 재단

아티카퓌신 컬렉션뿐만 아니라 박서보 화백의 <묘법> 작품 세 점도 함께 전시된다. 박 화백은 이번 루이 비통과의 협업에 대해 “아티카퓌신은 예술이 일상생활에서 어떻게 대중들과 공존할 수 있는지를 보여주는 모범 사례”라고 전한 만큼, 일상 가까이에서 접하는 예술을 오롯이 느껴보면 좋을 듯하다. 루이 비통 아티카퓌신 프레젠테이션은 별도 사전 예약 없이 현장 방문을 통해 무료 관람 가능.

<루이 비통 아티카퓌신 프레젠테이션>

 

기간 2022. 11. 08 – 11. 24

장소 루이 비통 메종 서울 (서울시 강남구 압구정로 454, 4F)

시간 월 ~ 일 11:00 – 20:00 (프레젠테이션 기간 중 무휴)

heyPOP 편집부

자료 제공 루이 비통, 기지 재단

Discover More

HEYPOP PICK
NEW
closed
HEYPOP PICK
NEW
closed
HEYPOP PICK
NEW
closed